TV리포트, ‘기브러브’ 모금액 유니세프에 전달

기사입력 2018-02-08 11:28:5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경미기자] 연예전문 온라인 미디어 TV리포트와 21명의 스타가 함께 한 ‘기브러브’ 기부 캠페인 모금액 8505만 6,000원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왼쪽부터 TV리포트 장은성 대표, G마켓 문지영 글로벌사업실장,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오강돈 후원본부장)



‘기브러브’는 TV리포트와 G마켓 글로벌샵이 매년 진행하고 있는 기부 캠페인으로 자신이 좋아하는 스타의 이름으로 기부하면 추첨을 통해 스타 애장품을 선물하는 방식이다.



‘기브 러브’ 이벤트에 참여한 스타는 동방신기 유노윤호, 방탄소년단 RM, 엑소 수호, 엑소 시우민, 워너원 강다니엘, 세븐틴 호시, 갓세븐 잭슨, 아이유, 황치열, JYJ 김재중, 마마무 휘인, 여자친구 유주, 박형식, 류준열, 박해진, 이민호, 이동욱, 박서준, 추자현, 우효광, 송지효 등으로 평소 착용했던 의류, 모자를 비롯해 헤드폰, 캔들, 가방, 책 등 다양한 품목의 애장품을 내놓았다.



가장 많은 기부금을 모은 스타는 워너원 강다니엘(1644만4000원)이며, 그 뒤로 배우 이민호(1497만7000원), 방탄소년단 RM(686만7000원), 황치열(530만원), 아이유(334만4000원), 류준열(334만4000원) 등도 많은 기부금을 모았다.



‘기브러브’를 통해 일반인들이 모은 기부금 총액은 6861만 2,000원이며 이외 1644만 4,000원은 기부 캠페인 확산을 위해 G마켓에서 ‘쉐어러브 SNS 이벤트’로 모은 금액이다. ‘쉐어러브 SNS 이벤트’는 기부에 참여한 사람이 참여 내역을 캠쳐해 해시태그와 함께 인증하면 가장 많은 기부금을 모은 연예인의 기부금만큼 G마켓에서 기부하는 것으로 기부금 최다 모금자인 강다니엘의 기부금 1644만 4,000원만큼 기부했다.



이번 ‘기브러브’는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한류스타가 대거 참여한 만큼 해외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모았다. 참여율 1위를 기록한 중국에 이어 홍콩, 미국, 대만의 순으로 다양한 글로벌 고객들이 기부 캠페인에 동참했다. 캐나다, 미국뿐 아니라 독일을 비롯해 필리핀, 호주까지 다양한 국가에서 기부금이 모였다.



유니세프에 전달된 기부금은 지구촌 어린이 복지 후원에 쓰일 예정이다.



김경미 기자 abc@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리폿@이슈] "많이 힘들었다"…'꽃할배' 하정우父 아닌 인간 김용건의 눈물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다시 태어나고 싶다." tvN '꽃보다 할배 리턴즈'('꽃할배')에서 늘 유쾌하고 장난스러운 모습으로 활력소가 됐던 김용건. 이순재, 신구, 박근형, 백일섭 사이에서 72세 막내 역할을 톡톡히 해냈던 그가 밝은 모습 뒤 감춰둔 속내를 드러냈다.  '꽃할배' 멤버들은 오스트리아 빈 마지막 날을 즐겼다. 이들은 음악의 도시 빈에서 빠질 수 없는 클래식 공연장을 찾았다. 오페라 '잔니 스키키', 아리아 '오 사랑하는 나의 아버지' 무대가 펼쳐졌다. 그 순간 김용건은 눈물을 훔치며 무대에 완벽히 몰입했다. 무대는 김용건의 마음을 뒤흔들 만큼 압도적이었다. 김용건은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눈물을 흘린 이유를 전했다. 그는 "오래전 많이 들었던 노래다. 파노라마처럼 (예전 일이) 펼쳐지는데 눈물 나더라"라고 털어놨다. 마지막 날 아침 김용건은 또다시 눈물을 흘렸다. "시간을 돌려 청춘으로 돌아간다면 해보고 싶은 것"이라는 질문에 그는 "다시 태어나고 싶다"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많이 힘들었다. 다시 태어난다면 세상이 좋든 나쁘든 간에 남처럼 평범한 것들을 누리고 싶다. 어떤 환경이든 젖도 제대로 먹든지, 분유를 먹든지, 이유식을 하든지. 그런 혜택을 못 받았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살면서 다 우여곡절이 있는 거지만 많이 힘들었다. 부모 덕을 보는 건 아니더라도 형제들이 많으니 참 힘들었다"라며 왈칵 눈물을 쏟아냈다. 일흔을 넘긴 그의 눈물 고백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만들었다. 늘 재치 있는 농담과 여유로운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던 그이기에 "다시 태어나고 싶다"라는 눈물이 더욱 뭉클하게 다가왔다.  오랜 세월 안방극장을 지킨 '배우 김용건'으로, 때로는 '하정우 아버지'로 불려온 김용건. "내 인생에 대한 역사를 쓰는 것 같다. 기적이다"라고 여행 의미를 전한 그의 얼굴에서 '인간 김용건', 할배가 아닌 '청춘'의 모습이 보였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N '꽃보다 할배' 방송 화면 캡처
연예 [룩@차이나] "판빙빙 동생 때문?" 中 '아빠 어디 가'6‘ 돌연 방송 연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중국판 '아빠 어디 가' 시즌6가 갑자기 방송을 연기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중국 '아빠 어디 가6' 측은 16일 중국 SNS인 웨이보 공식 계정을 통해 방송 연기를 공지했다. 성명에서 '아빠 어디 가6' 측은 "시청자에게 더 좋은 퀄리티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아빠 어디 가6' 방송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당초 '아빠 어디 가6'는 중국 후난TV 산하 인터넷 방송인 망고TV와 동영상 플랫폼 아이치이를 통해 16일 첫 공개될 예정이었다. 그런데 첫 방영 당일인 16일 돌연 방송 연기를 발표한 것. 그렇다면 갑작스러운 방송 연기의 배경은 무엇일까? 이 프로그램에는 판빙빙의 친동생인 아이돌 나인퍼센트 멤버 판청청이 실습 아빠로 출연, 촬영을 일부 마쳤다. 그런데 최근 판빙빙의 탈세 논란이 불거졌고, 판청청의 하차설 대두됐다. 판청청의 하차가 사실이라면 '아빠 어디 가6'는 재촬영 혹은 재편집으로 시간이 필요할 상황이다. 방송을 얼마 안 남기고 터진 논란인 만큼 재정비를 위한 방영 연기는 불가피하다. 중국 후난TV에서 방영된 중국판 '아빠 어디 가'는 2013년 첫 시즌이 방영돼 중국에서 선풍적 인기를 끌었다. 이후 시즌3까지 기존 포맷을 이어가다 시즌4부터 실습 아빠 콘셉트를 도입, 변화를 꾀했다. 인터넷TV로 자리를 옮긴 뒤에도 중국 웹예능의 인기를 선도하며 브랜드 밸류를 유지해오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중국판 '아빠 어디 가' 공식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