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육각수 조성환, 동갑내기 사업가와 열애♥ "내년 결혼"

기사입력 2018-08-06 16:30:23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육각수 멤버 조성환(43)이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다. 



6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조성환은 올해 초 지인 소개로 만난 동갑내기 애견의류 업체 대표와 교제하고 있다. 5일 여자친구와 만난 지 100일이 돼 자신의 SNS에도 이날을 기념한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여자친구는 동갑내기에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딸을 키우고 있는 여성이다. 조성환은 여자친구를 처음 만났을 때부터 수수하면서 털털하고 대화가 통하는 매력에 친근감을 느꼈고, 금세 연인으로 발전했다. 



조성환은 TV리포트에 "여자친구는 내 생애 최고의 연인이다. 딸과도 친해졌고, 나이도 있어 내년쯤 결혼을 생각하고 있다"며 "평생 연인이면서 친구처럼 지내는 부부가 되고 싶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조성환은 1995년 고(故) 도민호와 함께 육각수를 결성, MBC 강변가요제에서 '흥보가 기가막혀'라는 곡으로 데뷔했다. 당시 금상과 인기상을 수상했으며, 그해 서울가요대상에서 신인상도 거머쥐었다.



그러나 도민호의 위암 투병 등 안타까운 일이 일어났다. 조성환은 2009년 DJ조로 홀로서기에 나섰다. 2015년부터 인천교통방송에서 '달리는 라디오 교통방송입니다' DJ를 맡고 있다. 10월엔 여자친구에게 바치는 발라드 곡도 발표할 계획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조성환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미스터션샤인’ 유연석X변요한, 김태리 향한 애달픈 사랑법 [TV줌인] [TV리포트=김진아 기자] 유연서과 변요한이 김태리를 향한 슬픈 연정을 불태우며 눈길을 모았다. 18일 tvN '미스터션샤인‘에선 동매(유연석)와 희성(변요한)이 애신(김태리)을 위해 자신들의 연정을 드러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애신의 할아버지 사홍(이호재)는 희성을 찾아와 그의 성정이 선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허니 이제 그만 애신이 데려가라”고 말했다.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음을 알고 있는 희성은 “말씀 올리기 송구하오나 전 그 여인이 마음에 안듭니다. 웃는 것도 걷는 것도 눈빛 하나 손끝하나까지 무엇하나 다 마음에 안듭니다”라며 마음과 정 반대의 말을 했다. 누구보다 애신을 원하면서도 그녀를 위해 마음에 없는 말을 했던 것.  그러나 애신의 할아버지는 “그 애 성격에 혼인을 깨자 했을테고 쌀쌀히 대했겠지. 그 모든 것을 다 감싸달란 말이네. 혹여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 그 아이를 꼭 지켜달라는 부탁이니”라고 말하며 희성을 고민하게 만들었다.  동매 역시 애신을 향한 슬픈 사랑을 드러냈다. 애신에게 빚을 지게 만들었고 그녀에게 한달에 한번 동전 한 개씩 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  애신은 “나를 일본에 팔아넘길 것인가”라고 물었고 그는 “아무것도요. 그저 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애신이 나라를 위한 투사로 활동하는 것에 대해 “그저 잘못 봤고 앞으로도 잘못 볼 겁니다. 애기씨를 잘 보는 새끼가 있으면 눈깔을 뽑아 버릴거다”고 말했다. 그녀 역시 자신의 목숨을 마음대로 살리지 않았느냐고 되물었다.  그는 “돈은 달에 한 번씩 받겠습니다. 그 아이가 전달하는 것을 받은 그 자도 더는 캐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애신은 “지금 나를 평생 보겠다는 건가”라고 말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애신을 향한 동매와 희성의 사랑법이 눈길을 모은 가운데 이날 방송에선 유진이 자신을 키워준 선교사의 죽음에 오열하는 모습이 방송되며 시련을 예고했다.  김진아 기자 mongh98@naver.com/사진=‘미스터션샤인’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