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2’ 에델라인클랑, 10월 첫 콘서트 [공식]

기사입력 2018-08-07 10:13:5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JTBC ‘팬텀싱어2’에서 최종 결승까지 진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에델라인클랑(EDEL REINKLANG)이 첫 단독 콘서트로 팬들을 찾는다.



에델라인클랑은 오는 10월 6일 및 7일 이틀에 걸쳐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에델라인클랑은 ‘팬텀싱어2’ 출연 이후 다른 ‘팬텀싱어’ 시즌1, 2의 출연진들과의 합동 무대 등 각종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통해 팬들과 만나왔다. 이후 오직 에델라인클랑만의 목소리로 꽉 채워진 공연을 원하는 팬들의 요청이 많아짐에 따라 첫 단독 콘서트를 펼치게 되었다.



에델라인클랑의 첫 단독 콘서트 티켓은 오는 9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오픈을 앞두고 있다. 지난 2, 3월 개최한‘더 팬텀즈 콘서트’ 이후 약 반 년 만에 선보이는 공연인 만큼, 이들의 무대를 기다려온 팬들의 티켓팅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공연에는 ‘팬텀싱어’ 시즌1, 2의 콘서트 연출을 담당했던 함윤호 감독과 ‘팬텀싱어’의 방송부터 공연까지 모든 음악을 책임져온 권태은 음악감독, 그리고 ‘팬텀 매직오케스트라’가 참여해 공연의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이에 따라, 무더위가 지나가고 가을이 무르익을 무렵 에델라인클랑과 ‘팬텀싱어’의 오리지널 음악팀이 함께 만드는 ‘고귀하게 빛나는 완벽한 하모니’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에델라인클랑은 뮤지컬 배우 조형균과 이충주, 베이스 바리톤 김동현, 테너 안세권으로 구성된 남성 4인조 크로스오버 보컬그룹으로, 팀명 에델라인클랑은 ‘고귀하게 빛나는 완벽한 소리’라는 뜻을 가진 독일어다.



또한, 이들은‘팬텀싱어2’ 경연 중 결성되어 탄탄한 실력과 환상적인 하모니로 주목을 받았으며, 최종 결승까지 올라가는 등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이끌어냈다.



한편, 10월 개최 예정인 에델라인클랑의 첫 단독 콘서트 티켓은 오는 9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JTBC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미스터션샤인’ 유연석X변요한, 김태리 향한 애달픈 사랑법 [TV줌인] [TV리포트=김진아 기자] 유연서과 변요한이 김태리를 향한 슬픈 연정을 불태우며 눈길을 모았다. 18일 tvN '미스터션샤인‘에선 동매(유연석)와 희성(변요한)이 애신(김태리)을 위해 자신들의 연정을 드러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애신의 할아버지 사홍(이호재)는 희성을 찾아와 그의 성정이 선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허니 이제 그만 애신이 데려가라”고 말했다.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음을 알고 있는 희성은 “말씀 올리기 송구하오나 전 그 여인이 마음에 안듭니다. 웃는 것도 걷는 것도 눈빛 하나 손끝하나까지 무엇하나 다 마음에 안듭니다”라며 마음과 정 반대의 말을 했다. 누구보다 애신을 원하면서도 그녀를 위해 마음에 없는 말을 했던 것.  그러나 애신의 할아버지는 “그 애 성격에 혼인을 깨자 했을테고 쌀쌀히 대했겠지. 그 모든 것을 다 감싸달란 말이네. 혹여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 그 아이를 꼭 지켜달라는 부탁이니”라고 말하며 희성을 고민하게 만들었다.  동매 역시 애신을 향한 슬픈 사랑을 드러냈다. 애신에게 빚을 지게 만들었고 그녀에게 한달에 한번 동전 한 개씩 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  애신은 “나를 일본에 팔아넘길 것인가”라고 물었고 그는 “아무것도요. 그저 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애신이 나라를 위한 투사로 활동하는 것에 대해 “그저 잘못 봤고 앞으로도 잘못 볼 겁니다. 애기씨를 잘 보는 새끼가 있으면 눈깔을 뽑아 버릴거다”고 말했다. 그녀 역시 자신의 목숨을 마음대로 살리지 않았느냐고 되물었다.  그는 “돈은 달에 한 번씩 받겠습니다. 그 아이가 전달하는 것을 받은 그 자도 더는 캐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애신은 “지금 나를 평생 보겠다는 건가”라고 말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애신을 향한 동매와 희성의 사랑법이 눈길을 모은 가운데 이날 방송에선 유진이 자신을 키워준 선교사의 죽음에 오열하는 모습이 방송되며 시련을 예고했다.  김진아 기자 mongh98@naver.com/사진=‘미스터션샤인’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