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의 일상" 크리스 에반스, 히어로의 반전 [화보]

기사입력 2017-03-20 17:55:4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캡틴 아메리카' 크리스 에반스가 남다른 분위기로 시선을 모았다.



크리스 에반스는 남성지 에스콰이어 4월 최신호 화보에서 히어로가 아닌 일상의 느낌을 담아 색다른 매력을 풍겼다.





커버에서 크리스 에반스는 회색 티셔츠 차림의 심플한 스타일에 덥수룩하게 기른 수염으로 편안한 분위기를 발산했다. 



또 다른 사진에는 바닥에 앉아 시리얼을 손에 들고 전화를 하는 모습, 안경을 끼고 무언가를 공부하는 모습, 개와 함께 여유를 즐기는 모습 등을 담았다.





크리스 에반스는 '어벤져스' 세 번째 시리즈인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의 4월 촬영을 앞두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에스콰이어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