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브리데이 뽀블리" 박보영, '도봉순' 10% 돌파 셀카 大방출

기사입력 2017-03-21 07:15:4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박보영이 시청률 10% 돌파를 맞아 기쁨의 인증샷을 공개했다.



박보영 소속사 피데스스파티윰은 21일 JTBC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도봉순 역을 열연 중인 박보영의 촬영장 틈새 사진을 방출했다.



사진 속 박보영은 드라마에 등장했던 다양한 의상들을 입고 촬영장 곳곳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최근 여성 시청자들의 워너비로 떠오른 상큼한 단발머리에 물광 피부, 깜찍한 표정까지 더해져 '봉순홀릭'을 부르고 있다. 



특히 과거 회상신에 등장했던 봉순이의 여고생 시절 단발이 색다른 매력을 풍기기도 한다. 촬영 중 차 안, 대기실 앞에서는 물론 소중한 대본을 들고 인증샷까지 남기면서 '힘쎈여자 도봉순'을 향한 박보영 그녀의 애정이 고스란히 느껴지고 있다.  5장의 사진들을 보면 '뽀블리' 애칭이 너무도 어울리는 사랑스럽고도 자연스러운 박보영의 매력이 폭발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박보영 배우가 드라마에 대한 기대이상의 큰 성원에 매우 감사드리고 있다"며 "이제 후반부에 들어섰고 촬영 스케줄이 점점 빡빡해지고 있지만 드라마와 봉순이에 대한 시청자들의 응원에 힘을 내 열심히 찍고 있다. 앞으로 더더욱 봉순이의 활약이 본격화될 예정이니 끝까지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힘쎈여자 도봉순'은 8회는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10.3%, 전국 기준 9.6%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피데스스파티윰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