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콕TV] '피고인' 지성 vs 엄기준,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냐

기사입력 2017-03-21 08:22:2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뛰는 엄기준 위에 나는 지성.



'피고인' 지성이 엄기준을 체포, 법의 심판대에 세울 일만 남았다. 이날을 누구보다 기다렸을 지성의 외침은 안방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렸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 17회에서는 아내 연희(엄현경) 그리고 아들과 함께 해외로 도피하려고 했던 차민호(엄기준)가 박정우(지성)에게 체포되는 모습이 그려졌다.박정우는 차민호에게 체포영장을 들이밀며 그의 죄명을 읊어나갔다. 차선호 살인, 제니퍼 리 살인, 이성규 살인교사 그리고 마지막 "윤지수 살인혐의"라고 외치는 박정우의 모습이 엔딩을 장식했다.



점점 눈시울이 붉어지다가 죽은 아내의 이름을 꺼내는 순간 터져 나오는 수많은 감정이 뒤섞인 지성의 눈물 한 방울은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저릿하게 만들며 깊은 전율을 선사했다. 통쾌하면서도 슬픈 외침이었다.



이 밖에도 지성은 이날 극 중 엄기준의 살인 증거를 확보하고 체포에 성공하는 과정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검사다운 명석한 두뇌 플레이로 섹시한 매력을 폭발했다. 지성은 엄기준을 제대로 잡기 위해 오승훈(김석 역)부터 아내인 엄현경(나연희 역)까지 그의 주변 인물들을 포섭, 보다 치밀하고 완벽하게 '빅 픽처'를 그렸다. 계획한 작전대로 수사를 지휘해나갔고, 그 결과 사이다 엔딩을 선사했다. 특히 슈트를 입은 지성의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이 여심을 강하게 뒤흔들었다.



그렇게 원했던 '사이다' 결말로 향하고 있지만, 마냥 기쁘지만은 않다. 박정우를 연기하는 지성을 이제 볼 수 없다는 사실에 많은 시청자들이 아쉬움을 토로하고 있는 것. 과연 지성이 엄기준을 단죄하고 행복해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 마지막 18회 방송은 21일(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SBS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