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폿@이슈] "윤식당→민박집"…효리부부X아이유, 新 힐링 군단 (ft 순심이)

기사입력 2017-05-19 14:31:0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그곳에 가면 반드시 음악이 존재할 것 같다.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아이유가 한 집에 머문다. 나른한 고양이와 살가운 강아지가 함께 한다. 감미로운 음악과 아름다운 제주도 정경, 두 팔 벌려 당신을 환영할 세 사람. 상상만 해도 힐링이 느껴지지 않는가. 바로 그곳, '효리네 민박'집이다.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제주도 저택이 공개된다. 두 사람은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을 위해 집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매일 하루도 빠짐없이 팬들이 찾아와 힘들다며 자제를 부탁했던 이들은 왜 마음을 바꾼 것일까.



지친 이들을 쉬게 만들기 위해서다. "우린 욜로(YOLO) 라이프를 즐겨요"와 같은 자랑이 아니라. 일상에 쫓겨 여유를 잊고 사는 도시인들을 위한 제작진의 기획 취지에 공감했기에 기꺼이 집 대문을 열기로 했다. 









특별한 제한 없이 누구에게나 오픈하기로 했고, 수많은 신청자가 몰렸다. 제작진에 따르면 다양한 직종을 가진 이들이 '효리네 민박'에 머물길 바랐다고 한다. 첫 투숙객은 취업 준비생 '죽마고우' 여성 5인방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오늘(19일)부터 제주도 집에 머물기로 했으며 현재 촬영이 한창 진행 중이다.



깜짝 선물은 또 있다. 아이유가 민박 스태프로 취업해 함께 민박집을 운영한는 것. 그간 리얼 예능 출연을 거절해 온 아이유는 이효리에 대한 호감 때문에 흔쾌히 고정 출연을 결정했다. 세 사람은 함께 손님을 맞이하고 음식을 먹고 대화도 나눌 예정. 도시인들의 로망으로 떠오른 제주살이를 통해 우리가 잊고 사는 것이 무엇인지, 무너진 일상을 다잡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tvN '윤식당'이 먼 발리에서 힐링을 보여줬다면 이효리 이상순 부부는 제주도, 우리와 가까이 있는 곳에서 힐링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제는 문을 닫은 '윤식당'에서 힐링을 느낀 시청자라면 '효리네 민박'을 기대해도 좋을 듯 하다.



세 사람은 어떻게 친화형 민박집 주인의 모습을 보여줄까. 또 이들의 집을 찾을 손님들은 어떤 사연을 지니고 있을까. 새로운 힐링 군단이 탄생할 조짐이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DB, JTBC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