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진 첫째 아들, 빗길 사고로 수술... “건강하게 잘 회복할 것”[리포트:컷]

기사입력 2022.06.28 6:04 PM
류진 첫째 아들, 빗길 사고로 수술... “건강하게 잘 회복할 것”[리포트:컷]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류진이 첫째 아들 찬형 군의 사고 소식을 전했다.

28일 류진의 아들 찬형, 찬호 군의 인스타그램에는 “빗길 조심하시길. 코로나19로 보호자마저 입실불가. 만 14세 소아는 씩씩하게 혼자서. #토닥토닥 다 잘 될 거야 #괜찮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엔 병원에서 치료 중인 찬형 군의 모습이 담겨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류진은 “많은 분들의 걱정과 기도 덕분에 다행히 큰 수술은 피했다. 수술도 잘 끝났다. 건강하게 잘 회복하겠다”면서 찬형 군의 현 상태를 전하곤 “찬형이를 위한 따뜻한 마음 진심으로 감사하고 마음 깊이 새기겠다. 모두 건강하시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류진은 지난 2006년 스튜어디스 출신의 여자 친구와 결혼, 슬하에 2남을 뒀다. 앞서 류진은 MBC ‘아빠 어디가’를 통해 첫째 아들 찬형 군과의 여행기를 공개한 바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류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