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 베일리, '인어공주' 꼬리 대신 민트색 수영복 착용 [할리웃통신]

기사입력 2023.01.24 4:10 PM
할리 베일리, '인어공주' 꼬리 대신 민트색 수영복 착용 [할리웃통신]

[TV리포트=권길여 기자] 월트디즈니에서 만드는 실사 영화 '인어공주'의 주인공이 된 가수 겸 배우 할리 베일리가 남다른 수영복 자태를 공개했다.

23일 할리 베일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보트를 타고 있는 모습을 공개해 시선을 모았다.

할리 베일리는 '인어공주' 포스터 속 지느러미와 비슷한 민트색 수영복을 착용하고 있다.

건강한 매력을 과시한 그는 환하게 웃으며 여유를 만끽하고 있다.

할리 베일리가 주인공 에리얼 역을 맡은 '인어공주'는 오는 5월 26일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인어공주'는 인간 왕자 에릭과 사랑에 빠지는 인어공주 에리얼의 이야기를 그린다. 왕자 역할은 배우 조나 하우어 킹, 마녀 우슬라 역은 멜리사 맥카시가 맡았다.

동화와 애니메이션에서 에리얼이 백인으로 묘사돼 할리 베일리가 캐스팅됐을 당시 '원작 훼손' 논란이 일기도 했으나, 현재는 많은 이들이 기대하고 있는 올해의 작품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권길여 기자 gygwon@tvreport.co.kr / 사진= 할리 베일리 인스타그램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