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기사' 서지혜 "연관검색어 결혼, 왜?…남자친구도 없어요" [인터뷰③]

기사입력 2018-02-14 08:00:5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가영 기자] '흑기사'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가 있다. 바로 서지혜다. 샤론을 연기하며 새로운 악녀를 탄생시켰다는 호평을 받았다.



서지혜는 최근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에서 과거의 악행으로 늙지도, 죽지도 않는 저주를 받은 샤론을 연기했다. 250년 동안 한 남자 만을 짝사랑하는 샤론. 외로운 악녀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표현했다.



"한 작품이 끝난 것에 대해서 뿌듯하기도 하고 시원하기도 하고 섭섭하기도 해요. 이제 한숨 돌리기 시작했어요. 아직 끝났다는 게 믿기지 않아요. 또 촬영을 해야 할 것 같은 느낌? 하하."



샤론이라는 캐릭터가 매력적이었던 이유는 악녀라고 해서 마냥 강하거나 센 모습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엉뚱한 발언을 하거나, 코믹한 행동을 하며 웃음을 전하기도 했다. 특히 극중 백희(장미희)와 티격태격하는 모습들은 '흑기사'의 재미포인트로 자리 잡기도 했다.



"마냥 무겁지 않은 느낌으로 연기하고 싶었어요.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 그런 것을 표현하려고 노력했어요. (흑기사는) 블랙코미디 같은 느낌이 있었어요. 악녀인데 자칫 잘못하면 가벼워보일 수도 있다는 걱정이 있었어요. 웃기려고 하지 않고 진지하게 대했어요. 정색을 하면서 그런 대사들을 해서 재밌었던 것 같아요."





이번 작품을 통해 인생작, 인생캐를 새로 썼다는 호평을 받고 있는 서지혜. 그에겐 의외의 연관검색어가 있다. 바로 결혼이다. 아직 미혼인 서지혜. 왜 이런 연관검색어가 생겼을까.



서지혜는 이런 연관검색어에 대해 "결혼할 나이가 돼서 그런가요? 저도 잘 모르겠어요. 저도 알고 싶어요. 하하. 저는 언제쯤 결혼을 할까요? 친구들은 거의 결혼을 다 했어요. 셋째를 낳은 친구도 있어요"라고 털어놨다.



이어 "연애를 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아니요. 저도 빨리 연애를 하고 싶어서 '난 왜 없을까'라고 진지하게 고민을 한 적도 있어요. 그런데 주위에서 '있을 거라고 생각하는 것 아닐까'라고 말을 해주시더라고요. 그럴 수도 있을 것 같아요."



그렇다면 서지혜의 이상형은 무엇일까. 그는 "마음이 편안했으면 좋겠어요. 친구 같고, 저를 드러내도 받아줄 수 있는 그런 사람을 만나고 싶어요. 정열적으로 사랑하고 그런 것 보다는 친구처럼 지낼 수 있는 부분을 보는 것 같아요."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HB엔터테인먼트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